본문 바로가기
농장 이야기

섞박지..

by ▶ 봄이 ◀ 2021. 10. 28.

 

                        일주일만에 농장에 간다..

                      추위도 가신거 같고, 배추 무사한가 살피러..

                      무는 싱싱하게 잘 자라고 있는데...

                      배추는 여전히 벌레세상....ㅠ

                      일주일전 큰올케 오라해서 5포기 뽑아주고,

                      오늘 와보니 벌레먹은 배추가 또 보인다,

                      무도뽑고 배추뽑아 석어서 섞박지 첨 해본다....^^ 

                  잘생긴 무 3개 뽑아 놓고...

                        요래 멀쩡한 배추도 있고...

                     벌레구멍 심한거 3통 뽑았다....ㅠㅠ

                    오빠가 시금치 심었는데...

                   조금 큰거 솎아왔다..

                        어려서 엄마가 해주시던 섞박지...

                     무와 배추를 섞어서 하는 김치다,

                     기억을 되살려 나도 엄마나이에 섞박지를 한다,

                  많은건 며늘이꺼,

                 반통짜리는 우리꺼,

                아들이 잘먹어서 더 많이 준다....^^

                        엄마가 보고풀때...

'농장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냉이캐러 간다고~~  (0) 2022.03.10
애벌김장...  (0) 2021.11.07
예쁜 고마리,  (0) 2021.09.16
열무 솎아 물김치로...  (0) 2021.09.09
폭풍성장..  (0) 2021.09.05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