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꽃 이야기

비 지나간 뒤...

by ▶ 봄이 ◀ 2022. 7. 2.

                         거센 비바람이 지나간 뒤에 오늘아침 하늘이 맑다..

                      동백이 집은 파손됐지만 가녀린 애들은 무사하다,

                     모진 비바람  다 견디고 하나씩 피고있는 이쁜이들...

                       비를 피해서 안으로들어온 페라고늄..

                     무궁화릏 닮아 애정하는 꽃이다..

                            비바람에 부러지면 어쩌나 걱정했던 백합..

                         오늘아침 한껏 뽑낸다,

                               내손보다 더크다....ㅋ

                             비그친 뜰에 곤충들이 활보한다~

                          다육화분에서 아침부터 사랑놀음하는 머리붉은 넌 누규냐,

                          위, 아래, 두넘들 다 모르겠다....ㅎ

                         벌이 반갑다는...

                     5년만에 수국이 피고...

                  목마가랫 다시 꽃대 올린다....^^

                               고난을 이기고...

'꽃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예비군 개구리?  (44) 2022.07.18
분재처럼...  (35) 2022.07.16
비 지나간 뒤...  (0) 2022.07.02
꼴찌...  (0) 2022.06.22
제피란 서스...  (0) 2022.06.20
꿀, 꿀,  (0) 2022.06.19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