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상

눈속에 얼굴을 묻고....

by ▶ 봄이 ◀ 2022. 12. 6.

                          아침에 눈을 뜨니 첫눈이 내리고 있다..

                       점점 눈발이 굵어지며 함박눈이 내린다, 

                       첫눈이 눈답게 내리는데...

                       새 모이통 에도 눈이 소복이 쌓였다,

                       그 와중에 박새 한마리 먹이 찿아와 눈속에 푹 파묻히네....^^

                         먹이는 안잡히고 눈만 물렸네...ㅋ

                         주둥이에 묻은 눈 털어내고...

                        다시 도전.....ㅋ

                         아예 눈속으로.....ㅎ

                             하나 물고 가는.....ㅎ

                          눈 그치고 눈 밟으러 나간다~

                      내 발자취는 오늘안에 사라지겠쥐....ㅠ

                         호수는 꽝꽝 얼었고....

                        부지런한 손이 벌써 눈사람 만들었네....^^

                         햇살 퍼지면서 눈그림이 그려지고....

                       오전 11시인데....

                    양들은 점심을 먹는거 같다,

                    쎅쉬한 엉덩이만 내밀고...

                            제일 덩치큰  이넘이 대장인가....

                        퍽! 소리나서 보니 박치기를 하며 다닌다,

                        초딩들 운동장에서 눈놀이 하네.....ㅎ

                           집에 들어오니 눈녹듯 녹아  모이는 하나도 없고...

                      눈물만 남아있어,  다시 모이 챙겨 준다, 

                          귀신같이 알고 날아온...

                                                           첫눈 내린 날...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돌아오지 않는 해!  (41) 2022.12.31
u 턴...  (24) 2022.12.15
소래포구..  (29) 2022.11.18
마지막 단풍..  (42) 2022.11.12
공원 한바퀴...  (32) 2022.10.25

댓글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