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집 이야기,

미촤!!

by ▶ 봄이 ◀ 2022. 6. 28.

 

                           태풍도 아닌것이 왜케 바람은 쎄서리...

                       밤새 얼마나 불어대서 저 무거운 동백이를 쓰러트렸나!

                       미촤, 버리것네.....ㅠ

                      깜짝놀라 일으키니 산산히 부셔진 동백이여~~

                            절구위에 화분 날아갈까봐 들어냈더니....ㅋ

                          개구리가 바람피해 숨어 있었네....ㅎ

                           비바람 예고가 있어 나머지 앵두도 다, 따고...

                           한송이씩 핀꽃들이 수난을 겪는다....ㅠ

                        백합꽃대가 견딜지 걱정이고....

                     비바람에 아이비가 휘청인다~

                  너무 늘어져서 이발좀 시켜야긋다....^^

                              바람아  멈추어다오...♪

'집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고추 말리기...  (46) 2022.08.28
지금 인천은...  (30) 2022.08.08
단골손님..  (0) 2022.06.13
빗소리...  (0) 2022.06.10
매실 따고..  (0) 2022.06.07

댓글0